이옥경 권사님께서 밑그림을 그려주셨습니다. 
수고 많이 해주신 권사님, 우리 선생님들, 아이들~
참 고맙습니다.